검색
[이슈]by 동아일보

‘전설의 심해어’ 120kg 돗돔, 부산서 270만원에 낙찰

동아일보
동아일보
동아일보
동아일보

‘전설의 심해어’로 불리는 120kg짜리 대형 ‘돗돔’이 부산공동어시장에서 270만 원에 낙찰됐다.


11일 부산공동어시장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경 몸길이 1.8m의 돗돔 한 마리가 위판됐다.


이 돗돔은 전남 여수지역의 한 어선이 거문도 앞바다에서 잡은 뒤 이날 차량에 싣고 부산공동어시장에 위판을 맡긴 것이다.


부산공동어시장에서 돗돔이 위판된 것은 2017년 6월 몸길이 1.75m짜리 돗돔이 280만 원에 거래된 이후 처음이다.


이 돗돔은 한 중도매인에게 낙찰됐고 부산 서구의 한 선어 전문 횟집으로 판매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심해성 어종인 돗돔은 서남해안과 동해 남부 수심 400~500m의 바위가 많은 깊은 바다에서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실시간
BEST

donga
채널명
동아일보
소개글
세상을 보는 맑은 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