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슈]by 중앙일보

부상자도 펄쩍펄쩍, 연인에 청혼...브라질 월드컵 명단 뽑힐 때 반응

중앙일보

카타르월드컵 브라질 최종 명단 발표를 초조하게 기다린 히샬리송은 고개를 푹 숙인 채 TV 생중계를 쳐다보지 못했다. 사진 히샬리송 인스타그램

손흥민의 토트넘 동료인 히샬리송(25·브라질)은 7일(현지시간) 집에서 브라질 축구대표팀의 카타르월드컵 최종 명단 발표를 초조하게 기다렸다. 브라질 유니폼을 입은 히샬리송은 얼굴을 무릎에 대고 TV 생중계를 쳐다보니 못했다.


브라질의 치치 감독은 한 명씩 이름을 호명했다. “하피냐 바르셀로나, 히샬리송 토트넘.”

중앙일보

카타르월드컵 브라질 최종명단에 뽑힌 뒤 기뻐하는 안토니. 사진 안토니 소셜미디어

자신이 이름이 불리자 히샬리송은 부상도 잊은 채 벌떡 일어나 주먹을 불끈 쥐며 환호성을 질렀다. 가족, 지인들과 부둥켜안고 방방 뛰며 기쁨의 눈물을 흘렸다. 히샬리송은 이 순간을 담은 영상을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게재했다. 영국 매체들도 이 모습을 전했다.


앞서 히샬리송은 지난 9월 브라질 대표팀 소속으로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2골을 몰아쳤다. 그러나 히샬리송은 지난달 16일 토트넘 소속으로 프리미어리그 에버턴전에서 왼쪽 종아리를 다쳤다. 당시 믹스트존에서 히샬리송은 눈물을 쏟아 두 눈이 퉁퉁 부었고 목발을 짚고 서있었다.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월드컵 출전이 불발 될 수도 있는 위기였다. 다행히 2주 진단을 받았고, 마침내 이날 생애 첫 월드컵 출전이 확정됐다.


이날 발표된 브라질 26명 최종명단에는 공격수 네이마르(30·파리생제르맹)와 비니시우스 주니오르(22), 호드리구(21·이상 레알 마드리드), 미드필더 카세미루(30·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골키퍼 알리송 베커(30·리버풀) 등 특급 스타들이 대거 포함됐다.


축구계에서는 ‘전 세계에서 가장 치열한 경쟁은 다름 아닌 브라질 월드컵 명단에 포함되는 것’이라는 말도 있다. 그러다 보니 스타 플레이어들도 브라질 명단에 포함된 가슴 벅찬 순간을 소셜미디어를 통해 공유했다. 이적료만 1300억원이 넘는 맨유 공격수 안토니도 TV 중계에서 이름이 불리자 가족과 껴안고 펄쩍펄쩍 뛰었다.


맨유에서 주전 경쟁에서 어려움을 겪다가 세비야로 임대 된 수비수 알렉스 텔레스(30)는 명단 발표 후 손으로 얼굴을 감싸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임신한 아내의 배에 입을 맞췄다.

중앙일보

월드컵 최종명단 발표 직후 여자친구에게 청혼하는 페드루(오른쪽). 플라 TV 캡처

플라멩고 공격수 페드루는 월드컵 명단 발표 직후 오래된 여자친구에게 무릎 꿇고 반지를 건네며 청혼했다. 페드루는 “오늘은 특별한 날이고, 그날을 더 특별하게 만들었다. 나의 첫 번째 월드컵이고, 어린 시절 꿈이 이뤄진 잊지 못할 날”이라고 감격스러워했다.

중앙일보

브라질 알렉스 텔레스(세비야)는 명단에 포함되자 손으로 얼굴을 감싼 뒤 임신한 아내에 배를 입을 맞췄다. 사진 텔레스 소셜미디어

프리미어리그 뉴캐슬 유나이티드 돌풍을 이끌고 있는 미드필더 브루노 기마랑이스(25)는 최근 태어난 아들과 안고 기쁨의 순간을 만끽했다. ‘브라질 수퍼스타’ 네이마르는 아들과 쇼파에 앉아 여유 있게 명단 발표를 지켜봤다. 물론 네이마르도 기뻐했다.

중앙일보

브라질 알렉스 텔레스(세비야)는 명단에 포함되자 손으로 얼굴을 감싼 뒤 임신한 아내에 배를 입을 맞췄다. 사진 텔레스 소셜미디어

​반면 프리미어리그와 유럽 챔피언스리그 우승 경험이 있는 리버풀 공격수 호베르투 피르미누(31)가 최종명단에서 탈락해 축구계를 놀라게 했다. 브라질은 26명 중 공격수를 9명이나 뽑았는데도 피르미누가 뚫고 들어갈 자리는 없었다. 잉글랜드 애스턴 빌라의 필리페 쿠티뉴는 부상으로 제외됐다.


아스널을 프리미어리그 선두로 이끌고 있는 수비수 가브리엘 마갈량이스(25)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대신 베테랑 수비수인 38세 티아고 실바(첼시)와 39세 다니엘 알베스(UNAM)가 최종 명단에 포함됐다. 이밖에 플라멩구 공격수 가브리엘 바르보사,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공격수 마테우스 쿠냐, 뉴캐슬 미드필더 조엘린톤도 제외됐다.


‘영원한 우승후보’ 브라질은 2002년 이후 20년 만이자 통산 6번째 월드컵 우승에 도전한다. 브라질은 조별리그 G조에서 세르비아, 스위스, 카메룬과 맞붙는다. 만약 한국이 H조 2위로 16강에 진출한다면 G조 1위 브라질을 만날 수도 있다.

◇브라질 카타르 월드컵 최종 명단(26명)

▶공격수=네이마르(파리생제르맹), 히샬리송(토트넘), 호드리구, 비니시우스 주니오르(이상 레알 마드리드), 안토니(맨유), 가브리에우 제주스, 가브리에우 마르티넬리(이상 아스널), 페드루(플라멩고), 하피냐(바르셀로나)

▶미드필더=카세미루, 프레드(이상 맨유), 브루누 기마랑이스(뉴캐슬), 파비뉴(리버풀), 루카스 파케타(웨스트햄), 에베르통 히베이루 (플라멩고)

▶수비수=마르키뉴스(파리생제르맹), 티아구 실바(첼시), 에데르 밀리탕(레알 마드리드), 알렉스 산드루, 다닐루, 브레메르(이상 유벤투스), 알렉스 텔레스(세비야), 다니엘 알베스(UNAM)

▶골키퍼=알리송(리버풀), 에데르송(맨체스터시티), 웨베르통(파우메이라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joongang
채널명
중앙일보
소개글
신뢰할 수 있는 뉴스, 중앙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