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슈]by YTN

"北 유학 베트남 청년, 31년 기다려 北 여성과 결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게 될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지난 1970년대 초에 북한으로 유학을 갔던 베트남 청년이 북한 여성과 사랑에 빠졌다가 30년 만에 뒤늦게 결혼을 한 사연이 외신에 소개됐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48년 전인 지난 1971년 당시 23살이었던 베트남 청년 팜 녹 칸 씨가 북한에서 유학을 하던 중, 1살 연상의 북한 여성 이영희 씨를 만나 1년 반 정도를 사귀었지만 당시 양국에서 국제결혼이 금지돼 헤어지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칸 씨와 이 씨는 편지를 주고받으며 계속 관계를 유지했고, 결국 만난 지 31년 만인 지난 2002년 12월에 양국으로부터 허가를 받아 결혼에 성공했다고 로이터 통신은 설명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또 현재 칸 씨는 69살, 이 씨는 70살로 베트남 하노이에 살고 있으며, 북한과 미국이 정상회담을 계기로 적대 행위를 끝내고, 북한도 베트남처럼 발전했으면 좋겠다는 소망을 나타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의 실시간
BEST

ytn
채널명
YTN
소개글
YTN은 한국을 대표하는 뉴스 전문 채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