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포츠투데이

'살림남2' 김승현 母, 장 작가 칭찬에 화색 "기분 너무 좋아" [TV캡처]

스포츠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 배우 김승현의 어머니가 장 작가 얘기에 미소를 보였다.


26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피트니스 회원권을 몰래 취소시켜 화가 나 있는 김승현의 어머니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승현의 어머니 백옥자는 자신의 의사와 상관없이 피트니스 회원권을 취소시킨 남편 김언중에 화가 나 방에서 나오지 않았다.


결국 김언중은 김승현에게 연락했고 김승현은 백옥자의 방에 들어가 "회원권은 다시 끊어드릴 테니까 너무 노여워하시지 말아라. 또 아빠한테 제가 그러지 말라고 잘 말씀드리겠다"고 설명했다.


이에 백옥자는 "날 알아주는 사람은 너밖에 없다"며 화를 누그러뜨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때 김승현은 어머니의 기분을 완벽히 위로해주기 위해 장 작가를 언급하며 "아내가 엄마처럼 사는 게 꿈이라고 하더라. 현모양처처럼"이라고 말했다.


이를 듣고 백옥자는 "정말 며느리가 그렇게 얘기했냐. 그렇게 말했다니 기분은 좋다"며 얼굴에 화색을 띄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오늘의 실시간
BEST

stoo
채널명
스포츠투데이
소개글
가장 가까이 만나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