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포츠투데이

심진화 "김원효, 나랑 결혼하고 싶어서 1억원 있다 거짓말"(해피투게더)

스포츠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심진화가 김원효와 결혼하게 된 과정을 밝혔다.


2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서는 '결혼은 잘한 짓이다' 특집으로 꾸며져 김진수, 박준형, 함소원, 심진화가 출연했다.


이날 심진화는 "김원효가 결혼하자고 하는데 저는 그때 수중에 돈이 하나도 없을 때였다. 그때 안 좋은 일이 겹치면서 3년을 쉬었다. 그래서 월세도 못 내고 차비도 못 내고 살고 있는데 김원효 씨가 선물처럼 나타나서 결혼을 하자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을 하려면 뭐라도 있어야 해서 안 한다고 했더니 김원효가 1억이 있다고 하더라. 1억은 저에게 상상하지 못한 금액이었다. 그래서 약간 좀 흔들렸다. 1억이면 결혼할 수 있겠다. 나를 사랑해주는 사람이 1억을 가지고 결혼하자고 해서 하자고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집을 보러 다니는데 좀 이상하더라. 김원효에게 '솔직하게 무슨 일 있죠?'라고 했더니 '사실은 결혼이 너무 하고 싶어서 1억이 있다고 거짓말을 했다'고 하더라. 제가 그때 월세 보증금이 1200만원이었는데 김원효 씨는 1천만원이었다. 그래서 욕이 나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진화는 "그 후에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하고 생각을 하는데 '내 인생에 맨땅에 헤딩 아닌 적이 있었나. 에라 모르겠다' 생각이 들었다. 이미 내가 너무 좋아하더라. 사랑하는 마음 하나로 보고 빚으로 결혼했다"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오늘의 실시간
BEST

stoo
채널명
스포츠투데이
소개글
가장 가까이 만나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