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폐암 4기`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후 호전…암세포 사라지는 중"

스타투데이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이 건강상태가 호전됐다고 밝혔다.


김철민은 지난 14일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김철민은 "지난해 8월 6일 폐암 4기 판정을 받았다. 폐종양 크기가 4.25㎝ 정도였고 간과 림프, 골반뼈 등에 암세포가 다 전이된 상태였다”며 “병원에서 한달, 요양원에서 9달을 보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지금 매우 좋아졌다”고 말했다.


이어 "처음에 폐 종양 크기가 4.25cm, 두달 전 3.61cm 정도였다. 지난 월요일에 보니 3.53cm 정도로 줄었다. 점점 줄고있다"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이어 "간에도 네 군데 정도 심각하게 (암세포가) 퍼져있었는데 세 군데는 완전히 사라졌고 한군데는 미세하게 남아있다. 혈액검사 결과는 완전히 정상으로 나왔다"고 덧붙였다.


김철민은 "굉장히 기쁜 소식"이라며 "여러분의 기도, 사랑, 관심 덕분"이라고 응원해준 팬들에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 "복용 중인 항암제 타그리소가 저와 잘 맞는 것 같다. 또 펜벤다졸의 효과도 분명히 있다고 생각한다. 타그리소는 매일 복용하고 펜벤다졸은 일주일에 3일만 먹고있다. 지난해 10월부터 펜벤다졸을 복용하고 있는데 많이 좋아지고 있고 기적이 일어나고 있다고 생각하고, 믿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분들의 기도로 좋아지고 있다고 확신한다"며 다시 한번 응원해주는 팬들에 고맙다는 인사를 했다. 김철민은 또 이문세의 곡 '나는 행복한 사람'을 기타치며 부르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폐암 4기를 투병 중인 김철민은 최근 SNS를 통해 개구충제 '펜벤다졸'을 복용 중이라고 밝히며 "통증이 반으로 줄었고 혈액검사 정상으로 나왔다", "기적이 일어나고 있다" 등 희망적인 메시지를 공개하고 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김철민 SNS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