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뉴스1

비 "김태희 1년동안 짝사랑…내가 먼저 대시, 지금도 꿈만 같다"

'시즌비시즌'서 팬을 위한 요리하며 과거 연애시절 회상


팬 "어떻게 둘이 만났나? 비 팬이지만 김태희가 아까워"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가수 비가 아내 김태희와의 교제할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은 17일 '조회수 치트키 좀 쓰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비는 장성규와 함게 자신의 진짜 팬의 집에 방문해 요리를 해주며 함께 여러가지 대화를 나눴다. 장성규는 비의 팬에게 "결혼 소식이 발표됐을 때 서운했겠다"고 물었다.


이에 팬은 "태희 언니가 왜 비를 좋아하게 됐을까 싶었다"며 의외의 답을 했고, 장성규는 "태희 누나가 더 아깝다고 생각하는 거 같다"고 말했다.


그러자 팬은 "그렇다"고 솔직하게 답했고, 이를 들은 비는 "내 팬이긴 하지만 그래도?"라며 당황했다.


또한 비는 "김태희와 어떻게 만남을 시작하게 됐냐. 누가 먼저 따라다녔냐"는 질문에 "나지"라고 당당히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비는 "이 이야기만 해주겠다. 내가 먼저 따라다녔다. 내가 먼저 대시하고 사귀기까지 오래 걸렸다. 1년 걸렸다. 1년 동안 짝사랑이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비는 김태희와의 결혼 생활을 떠올리며 "나도 항상 꿈같다"고 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비는 김태희와 지난 2017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khj80@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실시간
BEST

news1
채널명
뉴스1
소개글
새로운 개념의 종합 뉴스통신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