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머그타임즈

"선생님이 촌지 요구해요" '그알'에서 학교 고발했던 전교회장의 충격적인 근황

출처 : 김재경 인스타그램

학교나 본인이 속해 있는 조직에 비리가 있다면 고발할 용기가 있으신가요? 과거 학생회장을 맡으면서 학교 비리를 폭로한 여학생이 있는데요. 알고 보니 그 학생은 멋진 길을 걸어가고 있었습니다. 바로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이자 배우인 김재경인데요. 김재경의 과거 일화와 근황을 알아보겠습니다.

출처 : SBS ‘고쇼’

김재경은 2012년 SBS ‘고쇼’에 출연해 학창 시절 학교를 상대로 당당하게 맞섰던 일화를 전했습니다. 그는 “고등학생 때 전교 회장직을 맡았었다. 한 선생님이 ‘학교 회장인데 열심히 해야 하지 않니?’라고 하셨다. 그래서 봉사를 열심히 했었다”라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김재경이 생각했던 ‘열심히’와 선생님의 ‘열심히’는 전혀 다른 의미였는데요. 그는 “선생님이 말했던 ‘열심히’의 의미는 봉사가 아니라 촌지 같은 것이었다“고 전했습니다.

출처 : MBC ‘세바퀴’

이어 김재경은 “그게 빌미가 되어 대학 입시 전형 추천서로 회장단을 협박하셨다“고 전했는데요. 다행히 김재경과 학생 회장단의 노력으로 학교는 새롭게 변화할 수 있었습니다. 그는 “좋은 교육을 만드는 분들의 모임과 외부 기관에 상담을 요청했다. 그분들이 나서서 중재해주셔서 나쁜 선생님들과 교장 선생님이 다 사라지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당시 김재경이 다니던 학교의 비리는 꽤 심각했는지 사회 고발 프로그램으로 유명한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 나오기도 했습니다. 김재경은 “그런 나쁜 관습이 없어지고 깨끗한 학교가 되어서 ‘그것이 알고 싶다’에 나오게 됐다. 학교가 나오고 모자이크 처리가 돼서 학부모 인터뷰가 나오고 그랬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MC들이 “정치 언제 할 것이냐?”고 물었고, 김재경은 “고등학교 때 사실 교육부 장관이 꿈이었다“며 “당시 사교육 없는 세상을 꿈꿨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와 저 정도면 정치해야 하는 거 아닌가?”, “그래서 김재경 정치 언제 시작하신다고요?”, “최초의 비리 척결 걸그룹 멤버이자 배우”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 : 뉴스1, MBC 라디오

한편 김재경은 2009년 DSP미디어의 걸그룹 ‘레인보우’로 데뷔하여 벌써 데뷔 13년 차를 맞이했는데요. 그는 레인보우의 리더이자 메인 댄서를 맡아 춤 실력으로 유명해졌지만 노래 실력과 뛰어난 외모도 다 갖춰 연예계 대표 팔방미인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2016년에 계약 만료 후 레인보우가 활동을 종료하자 배우 소속사로 유명한 나무엑터스로 이적하면서 본격적으로 연기자로 발돋움했습니다. 그는 ‘라이프 온 마스’, ‘배드파파’, ‘초면에 사랑합니다’, ‘악마판사’, ‘어게인 마이라이프’ 등 여러 작품에 출연해 활약하고 있습니다.

출처 : 김재경 인스타그램, 한국일보

그는 배우로 전향한 이후에도 훌륭한 연기 실력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데요. 아이돌 출신이 연기를 시작한다고 하면 대부분 부족한 연기 실력에 부정적인 여론이 생기기 마련이지만, 김재경은 단 한 번도 연기력 논란이 없었습니다.


가장 최근에는 이준기가 2년 만에 복귀한 작품인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혼외자라는 자격지심에 삐뚤어진 학창 시절을 보낸 ‘김한미’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습니다.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사이다 같은 통쾌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훌륭한 연기로 최고 시청률 12%까지 기록하는 등 좋은 성적표를 받았습니다.

오늘의 실시간
BEST

mugtimes
채널명
머그타임즈
소개글
머그타임즈는 비즈니스, 재테크, 연예, 사회 이슈를 전달하는 미디어 전문지입니다. 재밌고 유용한 엄선된 정보를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