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머니투데이

'미나리' 한예리, 아카데미 참석 확정…격리 후 레드카펫

머니투데이

배우 한예리 /사진제공=판씨네마

배우 한예리가 영화 '미나리' 주연배우 자격으로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한다.


9일 스타뉴스에 따르면 한예리는 오는 25일(현지시간) 열리는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한다. 한예리는 작품상 후보인 '미나리'의 주인공 자격으로 시상식에 공식 초청 받았다.


'미나리'는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 작품상과 감독상, 남우주연상, 여우조연상, 각본상, 음악상 등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한예리는 정이삭 감독과 스티븐 연 등 '미나리' 배우들과 같이 작품상 후보 자격으로 아카데미 레드카펫을 밟을 전망이다.


한예리는 현지 자가 격리 기간을 고려해 미국으로 출국할 계획이다. 한예리의 미국 일정은 최근 계약을 체결한 미국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가 담당한다.


한예리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입을 드레스는 한국에서 공수해 가져갈 것으로 알려졌다.


한예리는 '미나리'에서 꿈을 쫓는 남편과 달리 안정적인 가족의 삶을 바라는 아내 모니카 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연기로 호평 받았다. 미국 매체 보그US는 "한예리는 글 속에서만 존재했던 모니카에게 강하지만 동시에 절제된 캐릭터로 생명력을 불어넣었다"고 평가했다. 더 컷은 "시나리오에선 모니카의 존재가 아주 옅었다는 점을 알고 나면 한예리가 선보인 연기는 더욱 놀랍다"면서 "한예리가 스스로 감정선을 그려가며 절제되고 설득력 있는 여성으로 모니카를 다듬어 나갔다"고 썼다.


한편 '미나리'에 출연한 윤여정도 곧 아카데미 시상식 참석 일정을 확정할 계획이다. 윤여정은 이번 영화로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다.


이영민 기자 letswin@mt.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mt
채널명
머니투데이
소개글
투명하고 깨끗한 시장, 투자정보의 민주화를 목표로 앞으로 나아가는 머니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