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엑스포츠뉴스

백지영 "사회적 이슈 겪고 발라드 도전, 연기 수업 받기까지"

엑스포츠뉴스

가수 백지영이 댄스 가수에서 발라드 가수로 전향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10일 방송된 SBS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이하 '아카이브K')에서는 한국형 발라드 계보를 기록하는 두 번째 시간을 가졌다.


이날 백지영은 "2000년 후반에 개인적으로 사회적으로 이슈가 된 안 좋은 일을 겪고 원래 있던 회사에서 계약이 끝나서 다른 회사에 가게 됐다. 그때 만난 회사가 이상민 오빠가 있던 회사다"고 떠올렸다.


이어 "당시 주목받던 이슈가 있다 보니까 이상민 오빠가 어떻게 하면 자연스럽게 복귀시킬 수 있을까 고민하다가 발라드를 하면 어떻겠는지 저와 마음이 모아졌다. 그때 나온 곡이 '사랑 안해'다. 그 노래 한 곡만 한 달이 넘게 녹음을 했다. 거의 매일 녹음실에 가서 한 달을 녹음했다"고 회상했다.

엑스포츠뉴스

백지영은 또 댄스 가수로 활약하다가 발라드 가수로 변화를 주는 만큼 완벽한 이해를 이해 연기 수업도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사랑 안해'란 노래를 처음 하는데 가사가 이해되지 않았다. 처음에 연기하는 동생들이 독백 연기를 가르쳐주시는 선생님이 있다고 하더라. 독백 연기를 배워보자고 해서 연기를 진짜 배웠다"고 털어놨다.


백지영은 "세밀한 감정들을 연기 수업하면서 많이 배웠다. 발라드를 부르는데 있어서 좋은 땅이 된 것 같다. 발라드라는 나무를 심기에 비옥한 땅이었다"며 연기 수업을 받은 것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SBS 방송 화면

오늘의 실시간
BEST

xportsnews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