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엑스포츠뉴스

김영철 "다시 생각해도 아찔" 생방송 지각에 다급한 뒷모습

엑스포츠뉴스

코미디언 김영철이 아찔했던 지각 상황을 공개했다.


6일 김영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때가 아마 7시 6분쯤 전화 오프닝 후 노래 듣고 sbs 로비에서 후 토크. 엘베에서 얘기 연결하고 스튜디오 가서 연결... 아 ㅠㅠ 오늘 정말 일찍 나왔지만 지각! 다시 한 번 더 죄송하고 더 빠릿빠릿하게 움직일게요.우리 매니저 진짜 고생했고 미안해~ 내일은 더 일찍 나가자. 비야 좀 #가라고 소유 너도 오늘 고생했다. 아.. 다시 생각해도 아찔"라고 전하며 영상을 함께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전화로 라디오를 진행하며 다급히 스튜디오 안으로 들어가는 김영철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이미 들어가는 몸이 죄송함... 오늘 하루 마무리 잘 하세요", "마음 졸였을 텐데 고생하셨어요"라며 지각으로 인해 마음 긴장했을 김영철을 향해 응원의 말을 전했다.


한편 김영철은 매일 오전 7시 SBS 파워FM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을 진행 중이다.


​[엑스포츠뉴스 김영아 인턴기자] ​enter@xportsnews.com / 사진=김영철 인스타그램

오늘의 실시간
BEST

xportsnews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