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엑스포츠뉴스

'놀면 뭐하니' 이효리, ♥이상순 향한 애정…'다시 여기 바닷가' 작업기 공개 [전일야화]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이효리가 이상순과 함께한 '다시 여기 바닷가' 작업기를 공개했다.


27일 방송된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이효리, 비가 싹쓰리 앨범 수록곡을 최종 선정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효리는 자신이 작사로 창며한 '다시 여기 바닷가'의 작곡을 이상순에게 의뢰했다고 밝혔다. 이에 유재석은 "상순이 이런 노래 만들면서 그동안 왜 안 했냐"라며 감탄했다.


이어 유재석, 이효리, 비는 투표를 진행했고, 심은지 작곡가의 '그 여름을 틀어줘'와 이효리와 이상순의 '다시 여기 바닷가'가 최종 선정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유재석은 "상순이는 자기 이름하는 거냐. 부캐 하는 거냐. 삼순이 어떠냐"라며 물었고, 이효리는 "하지 마라"라며 만류했다.


비는 "나는 삼룡이는 되고"라며 발끈했고, 유재석은 "김태희 씨 남편은 삼룡이 하지 않았냐"라며 맞장구쳤다.


이효리는 "(이상순) 오빠는 점잖다"라며 감쌌고, 비는 "나는 점잖지 않다는 거냐"라며 쏘아붙였다. 유재석은 "상순 씨가 하는 거랑 삼순 씨가 하는 거랑 다를 수 있다"라며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이효리는 이상순이 기타를 치며 '다시 여기 바닷가'를 부르는 어쿠스틱 버전 영상을 공개했다. 이효리는 잔잔한 분위기의 곡에 맞춰 랩을 선보였고, 비는 "랩도 어쿠스틱 버전에 하니까 너무 좋다. 옛날 스타일"이라며 칭찬했다.


이효리는 "우리는 웃기려고 한 건데 다 좋다고 하니까 이상하다"라며 쑥스러움을 드러냈다. 비는 "어쿠스틱 버전으로라도 발표하면 좋겠다"라며 기대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오늘의 실시간
BEST

xportsnews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