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엑스포츠뉴스

'나혼자산다' 화사, 곱창→간장게장+김부각 '新 먹방 치트키'

'나혼자산다' 화사, 곱창→간장게장+

그룹 마마무 화사가 새로운 '먹방' 치트키로 등극했다. 이미 곱창 먹방으로 전국에 곱창 대란을 일으킨 가운데, 간장 게장과 김부각이라는 새로운 메뉴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0일 방송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사가 두 번째로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운전면허 재도전에서 또 실패한 화사는 간장 게장 먹방으로 스트레스 해소에 나선 것.


앞서 첫 출연에서는 곱창을 혼자서 야무지게 먹는 장면이 전파를 타며 많은 시청자를 군침 흘리게 했다. 다음날부터 많은 사람이 곱창을 찾기 시작했고, 화사가 실제로 방문한 가게뿐만 아니라 다른 곱창 음식점들도 문전성시를 이루며 곱창 품절 대란까지 벌어졌었다.


그뿐만 아니라 화사는 축산 부산물 협회에서 감사패와 곱창 상품권 100만 원어치를 받았다고 밝혀 먹방의 뜨거운 화제를 입증했다. 그렇기 때문에 두 번째 출연에서도 화사의 먹방이 기대를 모았다.


화사가 선택한 음식은 바로 '밥도둑' 간장 게장. 화사는 "오늘만 기다렸다. 뮤직비디오 촬영하고 그러다 보니 밥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시간이 없었다. 저녁마다 간장 게장을 생각했다"고 말했다. 기다린 만큼 집중력 있는 먹방이 펼쳐졌다. 따뜻한 밥에 내장을 넣고 비빈 다음 오징어 젓갈, 김부각과 곁들여 먹었다.


역시 두 번째 먹방도 호응을 얻으며 이슈가 됐다. 특히 화사의 어머니가 직접 만들었다는 김부각이라는 음식에 많은 관심이 쏠려있다. 김부각은 김에 양념한 찹쌀풀을 바르고 통깨, 고춧가루를 뿌려 햇볕에 말린 뒤 식용유에 튀긴 전통 음식이다. 화사는 "생각보다 안 짜다"고 말해 호기심을 유발했다.


화사가 먹는 음식마다 맛있어 보이는 건 화사의 자연스러움 때문이 아닐까 추측한다. 곱창집에서 머리카락을 정리하며 먹는 모습이나 집에서 머리를 높게 묶고 간장 게장을 즐기는 장면이 전혀 인위적이지 않기 때문에 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lyy@xportsnews.com / 사진=MBC 방송화면

오늘의 실시간
BEST

xportsnews
채널명
엑스포츠뉴스
소개글
깊이있는 스포츠뉴스·색다른 연예뉴스·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