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자동차]by Trend B Magazine

소소하다! 2023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쉐보레의 니어 프리미엄을 추구하는 블레이저 라인업의 막내 트레일 블레이저가 풀 체인지 신차들을 선보이는 경쟁 모델들에 대응하는 페이스리프트 더 뉴 트레일 블레이저를 출시했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전동화로의 변화를 통해서 선택권을 높이고 젊은 소비층 중심에서 중, 장년층 시장으로 확대에 대한 쉐보레의 방향성은 풀 체인지를 거쳐 파격적인 스타일을 변화를 추구한 2세대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투 트랙 전략으로 시장의 입지를 견고하게 다져 나아가고 있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는 국내 시장에서의 인지도와 판매량에 비할 수 없는 본토 시장인 북미 소형 SUV 시장에서는 높은 인기와 판매량으로 수출 효자 모델로써도 매우 중요한 포지셔닝으로 업그레이드됐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 시승 이후 경험하지 못했던 액티브 트림은 '소소한'이라는 타이틀로 시승기의 시작을 알리고 싶다. 필자가 이야기하는 '소소하다(昭昭하다)는 '사리가 밝고 또렷하다'란 메시지로 현대 코나, 르노 XM3, 기아 셀토스 & 니로와는 다른 색깔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와의 첫 조우는 RS 트림을 시승했기에, 다시금 조우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는 액티브 트림으로 전용 외관 디자인 및 VT40 무단변속기 사양 및 전,후방 접근각을 키운 범퍼 디자인, 18인치 전용 휠을 적용한 3천만원 초반의 가격으로 다양한 레저, 아웃도어 활동에 적합한 구성이 특징이다.


물론, 개인의 취향에 따라서 기능적인 측면에 대한 고민 없이 원하는 스타일을 고를 수 있는 선택권을 제공한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RS와 액티브 트림별로 다른 외관을 가지고 있어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개인적으로는 외관 디자인만 본다면 카본 스타일을 추구한 RS 트림보다 크롬 라인을 부각한 액티브 트림이 더 좋은 점수를 주고 싶다. 기존과 크게 다르지 않은 페이스리프트이기에 '그놈이 그놈 같기도 하지만...' 기존의 듬직함에 세련된 콤팩트 SUV로 분위기 변화를 보여준다고 해도 좋을 것 같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뼈다귀' 닮았었던 테일램프는 새로운 디자인으로 변경됐지만, 기존의 모습에 조금 더 호감이 가는 것이 사실이고, 범퍼 가장자리에 위치한 듀얼 배기팁은 여전히 스포티한 감성을 잘 보여준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의 가장 큰 변화는 실내로, 클러스터와 통합 인포테인먼트를 커다란 디스플레이로 대체해 트렌드를 잘 반영한 모습이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동일한 구성으로 안드로이드 오토 & 애플 카플레이를 무선으로 지원해 내장되어 있는 소프트웨어를 최소화한 구성으로 딱히 만질 것이 없는 심플함을 자랑한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한 번만 연결을 완료하면 시동과 함께 자동으로 연결되는 편리함으로 내장된 내비게이션이 없어도 아쉬움이 느껴지지 않는다. 다만 클러스터의 사이즈 대비 실제 화면 크기가 크지 않고, 표출되는 정보 또한 다양하지 않아서 이에 대한 개선이 필요해 보인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아날로그로 손쉽게 사용이 가능하고 시각적 만족도가 좋은 공조기 구성과 기어노브 상단에 위치한 안전 및 주행 관련 버튼 구성은 직관적이고 편리하다. 여기에 AWD 옵션을 선택하지 않는 경우 빈 버튼으로 구성되는 것이 아닌 스노우 모드를 외부로 꺼내 다이렉트로 On/Off 할 수 있도록 구성해 코앞으로 다가온 겨울철 주행을 보다 안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한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공간의 구성은 보는 것과 달리 시트에 올라 주행에서 경험하는 실제 공간 체감은 의외로 넓게 느껴지는 잘 만든 섀시의 이점을 잘 살렸고, 2열 레그룸과 헤드룸 또한 소형 SUV이지만 답답함이 느껴지지 않는 구성으로 여전히 경쟁력 있는 모습이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본격적인 주행에 앞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의 파워트레인은 1.35 E-Tubo라 불리는 3기통 다운사이징 터보 엔진으로 CVT 무단변속기 또는 9단 자동변속기와 AWD 구동방식으로, 지금은 단종된 말리부를 통해서 국내 시장에 알려져 꽤나 시간이 흐른 성숙된 파워트레인이다.

투 트랙 전략의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3기통 1.2 다운사이징 터보와 다른 점으로, 1.35 E-Turbo는 터빈, 컴프레셔 등 엔진의 구동력을 헤치지 않고 전기모터를 통해서 출력 저하 및 효율성을 만족시키는 차세대 엔진 중 하나로 최고출력 156마력, 최대토크 24.1kg.m로 배기량 대비 높은 수준의 출력을 자랑한다. ​


최근 소형에서 콤팩트 시장까지 확장하고 있는 3기통 다운사이징 터보를 탑재한 신차들이 속속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특징은 작은 엔진이 매우 활기차게 운전자를 즐겁게 한다는 점과 불쾌한 진동을 잘 잡아서 3기통 엔진에 대한 거부감, 선입견을 없앴다는 점이다. ​ ​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특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터보가 제 역할을 할 때와 그렇지 않을 때의 출력 곡선이 달라 아쉬움이 느껴졌던 것과 달리 활기찬 출력 곡선으로 부드러우면서 필요할 때 적절히 출력을 이끌어내 일상의 주행에서 출력에 대한 아쉬움은 거의 느껴지지 않는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옵션으로 선택 가능한 하이드라매틱 9단 자동변속기 & 스위처블 AWD 옵션이 아닌 베이스인 VT40 무단변속기는 가격에서부터 성능에 이르기까지 추천을 하는 부분이다. 별도의 변속 충격이나 움직임 없이 부드럽게 속도를 높이고 출력을 전륜에 전달하는 움직임은 1.35 E-Turbo와 매칭이 매우 좋아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덕분에 1.35 다운사이징 터보와 무단 변속기의 조합으로 이끌어낸 연비는 도심과 고속 포함해 리터당 14km/L 대의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어, 효율성이라는 부분에서도 불만이 나오지 않은 준수한 효율과 성능을 확인할 수 있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1.4 다운사이징 터보의 트레일블레이저가 지향하는 스포티한 움직임은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트림에서는 모두를 위한 편안함으로 성격의 변화를 거쳤다. 탄탄함을 기초로 했던 승차감은 조금의 변화를 거쳐 부드러운 상하 움직임을 확대했고, 결과적으로 승차감이라는 부분은 탄탄함에서 소프트함으로 소비층을 확대하는 결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스티어링 또한 편안함에 초점을 맞춘 덕분에 여유로운 반응을 보여주고, 여전히 믿음직스러운 고속주행 안정감을 바탕으로 편안하고 여유롭게 원하는 방향으로 차체를 이끈다. ​


급격한 움직임에 따른 피칭이나 롤은 허용하지만 불안감이 느껴질 정도는 아니고, 딱히 불만이 나오지 않는 제동성능으로 남성적인 느낌이 강했던 이전과 달리 남녀노소, 연령대를 가리지 않고 모두를 위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로 달라진 성격을 잘 드러낸다. ​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차선 중앙을 유지하는 등의 자율주행 기능이나, 전동화 또는 하이브리드에 대한 니즈를 만족시켜 줄 수는 없지만 다운사이징 터보를 통해서 일정 수준 이상의 효율성과 여유롭고 편안해진 움직임에 따른 만족으로 니어 프리미엄을 가치를 알아주고, 원하는 소비자를 위한 준비를 잘 갖추었다.

2023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액티브 시승기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그리고 액티브 트림은 이전의 트레일블레이저를 경험한 오너의 만족도가 이어지며 지금의 인기와 판매량을 폭등이라는 결과로 이끌어내지는 못하겠지만, 소형 SUV 시장에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만의 시장을 확보하며 꾸준하게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예상된다.

오늘의 실시간
BEST

trendb
채널명
Trend B Magazine
소개글
이야기를 전하는 자동차는 언제나 즐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