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김지혜 "♥박준형, 모발 이식했다" 폭로('1호가')

스타투데이

'1호가 될 순 없어' 개그맨 박준형이 모발 이식 시술을 받은 사실을 들켰다.


지난 21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개그우먼 김지혜가 남편 박준형의 모발 이식을 폭로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지혜는 "준형 오빠 머리 한 번 심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양락은 박준형에게 "학래 형 놀릴 때 남 일인 양 가만히 있지 않았냐"라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충격에 말을 잇지 못하던 김학래는 박준형의 머리를 살핀 뒤 "너 절개 방식으로 했구나?"라고 단번에 파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강재준은 "선배 그렇게 안 봤는데 얍삽하시네요"라고 일침을 가했다. 김학래는 박준형을 향해 "양락이가 '대머리 학래 형'해도 괜찮다. 네가 더 나쁘다. 여태껏 시치미를 뚝 떼고 머리가 수북한 것처럼"이라고 말하며 분노했다.


박준형은 "저는 약간 라인만 교정한 것이다"라고 해명했다. 이에 출연진들이 반발하자 그는 "아주 때를 만나셨네 정말. 그래요 나 잘라서 여기다 심었어요"라고 탈모를 인정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미선은 "지혜가 아니었으면 우리가 몰랐을 뻔했다"라며 웃었다. 김지혜는 "내 성형도 내 입으로 이야기한 적이 단 한 번도 없다. 박준형 씨가 방송 나가서 '김지혜 고쳤다'고 말했다. 그래서 저도 이걸 언젠가 터뜨리기 위해 갖고 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1호가 될 순 없어'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효원 인턴기자]​ stpress2@mkinternet.com

사진ㅣJTBC 방송화면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