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이하이 “YG 최대 피해자? NO, 불쌍하게 생각 안 했으면”

스타투데이

가수 이하이가 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이하이는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오리지널 '본인등판'에 출연,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된 후 AOMG로 이적한 소감을 밝혔다.


이날 이하이는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된 후 여러 기획사와 미팅을 했지만, 자신을 가장 필요로 하는 곳에 들어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YG엔터테인먼트 정책의 최대 피해자’라는 댓글에 대해 생각을 밝혔다. 그는 “처음 데뷔하는 가수한테 이 정도로 많이 투자하고 프로모션을 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든든한 프로모션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소속사에 워낙 가수들이 많지 않나. 완벽히 집중을 받으려면 적어도 2개월씩은 해야 하는데, 그러다 보면 1년에 다섯 팀밖에 컴백할 수가 없다. 어느 순간부터 저에게 짠한 눈빛을 보내시는데 피해자라고 생각 안 한다. 불쌍하게 생각 안 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하이는 지난 23일 새 디지털 싱글 ‘홀로’를 발매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trdk0114@mk.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