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김구라 "前 부인 사진 안버려…이혼도 내 과거의 한 부분"

스타투데이

방송인 김구라가 이혼한 아내의 사진을 버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갈등 해결 프로젝트 '김구라의 공인중재사'에서는 김구라와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이 위험한 콘텐츠로 유튜브를 하는 아들과 아들의 안전을 걱정하는 어머니 사이의 갈등을 중재하는 고민중재사로 나섰다.


유튜버의 어머니는 아들이 유튜브 콘텐츠 때문에 협박을 받자, “위험한 영상을 모두 삭제했으면 좋겠다”고 아들에게 제안한 상황.


양측 이야기를 듣던 김구라는 방송에서 한 번도 하지 않았던 이야기를 어렵게 꺼냈다. 그는 “제가 결혼 생활에 실패했다. 그런데 애 엄마랑 찍은 사진들이 아직 남아 있다. 난 그걸 버리지 않았다”며 “이혼도 내 과거의 한 부분이기에 버리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김구라는 유튜버의 영상들이 "부끄러운 과거도 아니고 본인이 열심히 만든 것이다. 어머니가 보기에는 위험하기도 하고 후폭풍이 있지만 놔두는 게 맞는 것 같다"며 "다만 만약 또 그런 협박이 오면 공권력에 전화를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구라가 어려운 개인사를 꺼내며 진심 어린 중재에 나서자 쉽지 않아 보이던 모자 갈등도 수월하게 중재됐다.


자신의 인생을 토대로 중재 신청자들의 막힌 속을 뻥 뚫어주고 있는 ‘김구라의 공인중재사’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혜윤 인턴기자]​stpress3@mkinternet.com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