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안문숙 결혼 의지..."털 있는 남자 찾다가 혼자, 털 없어도 돼"

스타투데이

배우 안문숙이 이상형 '털 있는 남자'를 포기했다며, 결혼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11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 안문숙과 서태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안문숙은 "많은 분들이 저한테 '외로워서 어떻게 사느냐'고 묻는다"면서 "결혼 한다고 해서 안 외롭느냐"고 반문했다.


안문숙은 "아는 분이 저에게 '혼자 사는 건 외롭지만 둘이 사는 건 괴롭다'라고 했다"면서 "괴로운 것 보다 외로운 게 낫지 않느냐. 근데 요즘은 괴롭고 싶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결혼 안 하려고 하는 건 아니다. 왜 안 나타나는지 모르겠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에 패널 김학래는 "불공평하다. 안문숙 서태화도 결혼해서 고생해 봐야 하지 않느냐"고 말했다. 안문숙은 "그 남자가 아직 안 나타났다. 아프리카에서부터 걸어오고 있다고 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안문숙은 평소 이상형으로 털 있는 남자를 꼽아온 것에 대해 "제가 털만 찾다가 아직까지 혼자다"라면서 "이제는 털이 있어도 좋고 없어도 좋다"라며 결혼하고 싶다는 의지를 강력하게 드러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yoonj911@mkinternet.com

사진| KBS1 방송화면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