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타투데이

한지성 부부, 사고 당일 식당 CCTV 포착…“일행 새벽까지 5~6병 마셨다”

스타투데이

고속도로 사망 여배우 한지성(28)의 사망 당일 행적이 CCTV에 포착됐다.


19일 중앙일보에 따르면 인천 영종도 인근 횟집 근처 CCTV에서 사고 발생 40분 전인 지난 6일 오전 3시 10분께 한지성 부부가 식당을 떠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 장소는 한지성이 숨진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46km 떨어진 거리로 알려졌다.


한지성 일행은 이날 소주 5~6병을 마신 것으로 전해졌다. 횟집 관계자는 채널 A에 “(한씨 부부 일행이) 5~6병 드신 것 같은데, 남자분은 (술을) 먹었다”고 증언하기도 했다.


앞서 경찰 등에 따르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한지성의 몸에서 일정 수준의 혈중알코올농도가 검출됐다는 간이 결과를 내놨다. 해당 수치는 면허취소 수준인 0.1% 이상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종 부검 결과가 나오는 22일 이후에 정확한 사인을 밝힐 수 있다는 입장이다.


국과수 부검 결과 한지성이 음주운전을 한 것으로 최종 판명되면 왜 2차로에 차를 세웠는지, 사고 직전 이상 행동을 했는지 등 여러 의문이 풀릴 것으로 보인다. 또한, 동승한 남편은 추가 경찰 조사가 불가피해지고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입건될 가능성이 있다.


한편 한지성은 지난 6일 오전 3시52분께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서울 방향 개화터널 앞에서 비상등을 켜고 2차로에 차량을 세웠다. 조수석에 있던 남편 A씨는 3차로를 가로질러 갓길로 향했고, 한지성은 차량 트렁크로 이동한 뒤 뒤따라오던 택시와 SUV 차량에 연이어 치여 사망했다.


사고 후 경찰조사에서 한지성의 남편은 소변이 급해 차를 세우게 한 뒤 볼일을 보고 오니 아내가 사고를 당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하지만 고속도로 한 가운데인 2차로에 차량을 세운 이유에 대해서는 “모르겠다”고 진술해 강한 의문을 남겼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startoday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