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스포티비뉴스

이상우 "♥김소연 '펜트하우스' 키스신 보고 혼술…부아 치밀어"('오팔')

스포티비뉴스

배우 이상우가 아내 김소연의 '펜트하우스' 키스신을 보고 홀로 맥주를 먹었다고 고백했다. 이상우는 18일 방송된 MBC 'OPAL(오팔)이 빛나는 밤'에서 "아내의 키스신을 보고 부아가 치밀었다"고 '사랑꾼 남편'의 면모를 자랑했다.


이상우는 이상훈, 송창의와 함께 윤다훈의 집에 모였다. 윤다훈은 "이상훈은 바로 옆 동 산다. 하루에 3~4번 본 적도 있다"고 했고, 송창의는 나란히 앉은 윤다훈, 이상훈에게 "그냥 두 분이서 살아라. 부부 같다"고 놀렸다.


이상우는 아내인 배우 김소연이 출연하는 '펜트하우스' 이야기에 "저도 거의 다 본다. 가끔 아내가 들어가 있으라고 할 때가 있다. 그러면 잠깐 들어가 있는다"고 했고, 송창의는 "나도 '펜트하우스'를 보면서 내가 이상우를 더 걱정했다"고 했다.


이상우는 '펜트하우스' 속 김소연의 격정 키스신을 떠올리며 "결혼하고 그런 키스신이 내가 먼저 있었다. 그때는 배우니까 김소연도 이해해줄 거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막상 실제로 보니까 조금은 뭔가"라고 했고, "부아가 치밀어 오르냐"고 질문이 이어지자 이상우는 "그러긴 하더라. 조용히 맥주 한 캔을 먹기도 하고 그랬다. 굳이 볼 필요는 없더라"라고 솔직한 속내를 전했다.


가만히 듣고 있던 이상훈은 "술 먹다가 그거 보고 '분명히 이상우도 어디서 술 먹고 있겠구나'라고 생각했다"고 했고, 윤다훈은 "키스신을 하고 있을 때가 주인공을 하고 있을 때"라고 자신만의 방법으로 이상우를 위로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spotv
채널명
스포티비뉴스
소개글
오늘의 스포츠•연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