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수백만원 수입 조명 안부럽다, 조명시장 놀래킨 ‘을지로의 힘’
자동차중앙일보
수백만원 수입 조명 안부럽다, 조명시장 놀래킨 ‘을지로의 힘’
'메이드 인 을지로' 조명 브랜드, 아고(AGO) 비싼 수입 조명과 짝퉁 사이 대안으로 출발 세계 유명 디자이너와 을지로 기술력 협업 8일까지 ‘DDP 디자인페어’서 제품 선보여 인테리어의 완성은 조명이라고 했던가. 공간의 분위기를 좌우하는 조명이 인테리어 필수품으로 자리 잡은지 오래다. 하지만 막상 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