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비즈]by 리얼푸드

‘매일 먹는 작은 건강’ 뉴질랜드에서 온 ‘제스프리 키위’, 올해 첫 출하

뉴질랜드의 청정 자연에서 생산한 제스프리 키위, 올해 들어 첫 출하

‘제스프리 시스템’으로 수확, 유통, 판매까지 전 단계 일원화, 일관된 고품질의 키위 생산

비타민·미네랄 등 20가지 영양소 함유한 제스프리 키위, ‘영양소 밀도’ 과일 1위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 프리미엄 키위 브랜드 제스프리가 뉴질랜드 청정 자연의 농가에서 재배한 제스프리 키위를 올해 처음 선보인다. 이주부터 전국 대형마트·백화점·온라인몰 등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


27일 제스프리에 따르면, 뉴질랜드에서 자란 제스프리 키위는 일관된 고품질과 뛰어난 맛으로 국내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다. 제스프리는 품질 관리 시스템인 ‘제스프리 시스템’을 구축해 재배부터 수확, 유통, 판매에 이르는 사전·사후 단계까지 모든 과정을 일원화해 고품질의 키위를 생산하고 있다. 수확 전 전문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키위의 당도를 보장하는 최적의 수확 시기를 파악하며, 소비자에게 유통이 된 후에도 생산 농가의 정보를 세세하게 역추적해 식품 이력을 관리한다.




20가지 이상의 비타민과 미네랄 등 다양한 영양소를 함유한 이른바 ‘영양소 밀도 1위’ 과일인 것도 강점이다. 특히 제스프리가 10여 년의 연구·개발을 거쳐 선보인 ‘썬골드키위’는 100g당 비타민C가 152㎎들어있어 하루에 한 개만 먹어도 성인 기준 일일 권장 섭취량(100)을 충분히 채운다.

[제스프리 제공]

[제스프리 제공]

제스프리 썬골드키위의 풍부한 비타민C는 정상적인 뇌 기능을 도와 스트레스를 완화하고 기분 전환 효과를 내며, 일상에서 활기를 돋우는 긍정적인 역할도 한다. 실제로 뉴질랜드 오타고대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기분장애 환자에게 4주간 제스프리 썬골드키위 2개를 매일 섭취하게 하자 피로감과 우울함은 각 38%, 34% 감소했고, 활기는 31% 증가했다.


제스프리 키위의 국내 매출 규모도 매년 ‘역대 최대’를 갱신 중이다. 한국은 제스프리 키위 판매 시장 가운데 네 번째로 큰 시장 규모다. 지난해 제스프리의 국내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약 20% 증가했으며, 최근 5년간 연평균 두 자릿수 매출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제스프리측은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브랜드 가치를 높여나가는 동시에, 국내 소비자를 대상으로 일상 속 ‘작은 건강 습관’으로 키위 섭취를 제안하며 건강한 식습관 개선을 선도하는 브랜드로 성장하겠다는 방침이다.


제스프리 인터내셔널 한국 지사 관계자는 “제스프리 키위는 엄격한 품질 관리 속에서 출하되는 만큼 맛과 품질을 보장해 안심하고 드셔도 좋다”라며 “달콤하고 상큼한 맛은 물론 비타민C와 각종 영양소가 풍부한 제스프리 키위를 매일 드시면 건강하고 활기 넘치는 일상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gorgeous@heraldcorp.com

오늘의 실시간
BEST

realfoods
채널명
리얼푸드
소개글
Eat, Play, Cook의 즐거움이 있는 자연식·친환경·건강식 푸드 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