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비즈]by 리얼푸드

더플랜잇, 커피와도 잘 어울리는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 출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식물성 대체 식품을 개발하는 푸드테크 스타트업 더플랜잇이 100% 식물성 음료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는 콩, 아몬드, 귀리 등 단일 원료로 만드는 기존 식물성 음료와 달리 국내산 특수 품종의 콩에 올리브, 해바라기씨, 코코넛, 슈가애플 등 100% 식물성 원료를 조합해 만든 차세대 식물성 음료다. 더플랜잇이 보유한 세계 최대 규모의 식품 성분 데이터베이스(DB)를 바탕으로 컴퓨터가 추천한 식물 성분들을 매칭·조합해 우유의 맛, 영양, 색깔까지 비슷하게 구현하는 더플랜잇 고유의 푸드테크 기술이 적용됐다.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는 주원료인 콩 품종부터 엄선해 만들었다. 소화 저해 요소와 알레르기 유발 요인이 없는 국내산 ‘하영콩’ 품종으로, 콩 특유의 비린 맛도 없어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또 개발 단계부터 카페라테에 어울릴 식물성 음료를 만들고자 했기 때문에 커피의 향과 부드러운 라테 폼 질감을 구현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단일 원료로 만드는 기존 식물성 음료가 아몬드, 귀리 등 원재료 본연의 맛이 두드러지는 경향이 있는 반면,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는 고소한 단맛으로 커피와 균형감 있게 잘 어우러진다는 평이다.


더플랜잇 양재식 대표는 “우유 대체 식물성 음료를 만들기 위해 4년간 연구 개발을 거쳐 드디어 시장에 소개하게 됐다. 앞으로 다양한 맛의 식물성 음료를 출시하고, 이번 제품을 적용한 식물성 유산균 음료(요거트 타입), 식물성 아이스크림 등 제품 라인업을 더 확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잇츠베러 비욘드 소이밀크는 11월 10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1 서울 카페쇼’에서 처음 선보일 계획이다.


더플랜잇은 식물 기반 대체 식품 개발을 통해 육류 위주 식습관이 부른 사회적 문제와 국가·지역 간 영양 불균형을 해결하고자 2017에 설립된 스타트업이다.




gorgeous@heraldcorp.com

오늘의 실시간
BEST

realfoods
채널명
리얼푸드
소개글
Eat, Play, Cook의 즐거움이 있는 자연식·친환경·건강식 푸드 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