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슈]by 노컷뉴스

탈의실 몰카 수거하려다…간호사와 마주친 대학병원 의사

현장 적발…경찰 디지털 포렌식 작업 들어가

노컷뉴스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부산의 한 대학병원 간호사실에 불법 카메라 일명 '몰카'를 설치한 전문의가 현장에서 적발됐다.


9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전문의 A 씨는 지난달 21일 오후 6시 20분쯤 자신이 근무하고 있는 B대학병원 여자 간호사 탈의실에서 나오다 여자 간호사 C씨와 마주쳤다.


C간호사는 여자만 출입하는 탈의실에 남성인 A씨가 들어온 것을 수상히 여겨 이날 오후 10시 20분쯤 경찰에 신고 했다.


병원으로 출동한 경찰은 A씨로부터 이날 오후 5시쯤 여자 간호사 탈의실에 불법 카메라를 설치했다는 자백을 확보했다. 이어 탈의실 선반 위에 설치된 카메라를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앞서 설치한 카메라를 수거하기 위해 탈의실을 찾았다가 간호사와 마주친 것으로 확인했다.


카메라가 설치된 한 시간여 동안 B병원 여자 탈의실을 이용한 간호사는 없었던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하지만 압수한 불법 카메라에 대한 디지털 포렌식 작업을 통해 B씨의 여죄를 수사하고 있다.


한편, B병원은 A의사를 사건 직후 직위 해제한 상태이다.


A씨는 올해 초부터 B대학병원에서 전문의로 근무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CBS 강민정 기자​

오늘의 실시간
BEST

nocutnews
채널명
노컷뉴스
소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