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뉴스1

태연, 라비와 열애설 부인 "사실 아냐…친한 선후배일 뿐"

뉴스1

소녀시대 태연/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소녀시대 태연(31) 측이 빅스 라비(27)와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태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7일 뉴스1에 "곡 작업을 함께 하는 등 친하게 지내는 선후배 사이일 뿐,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태연과 라비의 크리스마스 데이트 장면을 포착해 보도했다. 해당 매체는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째 열애 중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태연은 지난 2007년 소녀시데로 데뷔해 '다시 만난 세계' '키싱 유' '지'(Gee) '소원을 말해봐' '오!'(Oh!) '파티' 등 히트곡을 냈다. 유닛 태티서로도 활동했으며, 2015년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아이' '11:11' '와이' '파인' '사계' 등의 곡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15일 미니 4집 '왓 두 아이 콜 유'(What Do I Call You)를 발표했다.


라비는 2012년 빅스로 데뷔해 '다칠 준비가 돼 있어' '사슬' '다이너마이트' '도원경' 등의 곡으로 사랑 받았다. 라비는 지난해 힙합 레이블 그루블린을 설립하고 활동 중이며, 현재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에 고정 출연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seunga@news1.kr

오늘의 실시간
BEST

news1
채널명
뉴스1
소개글
새로운 개념의 종합 뉴스통신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