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뉴스1

'펜트하우스' 김로사, 이지아 흉내 내며 엄기준 가족에 집착…정체는?

뉴스1

SBS '펜트하우스' © 뉴스1

'펜트하우스' 김로사가 이지아의 자리를 탐냈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에서는 헤라팰리스 펜트하우스의 가사 도우미 양미옥(김로사 분)의 수상한 행동이 담겼다.


양미옥은 심수련(이지아 분)이 없는 틈을 타 심수련의 옷을 꺼내 입고, 긴 머리 가발을 착용한 채 심수련을 흉내 내는 모습으로 충격을 안겼다. 주단태(엄기준 분)를 '여보'라고 칭하며 상상의 나래를 펼치는 양미옥의 행동은 평소 말 없던 모습과는 상반된 행동이었다.


더불어 양미옥은 주단태(엄기준 분) 가족사진을 훔쳐 심수련의 얼굴을 도려내 자신의 얼굴을 합성하는 기이한 행동으로 의문을 더했다. 양미옥은 심수련의 옷을 입고 사진관을 방문해 심수련의 얼굴을 도려낸 곳에 자신의 얼굴 합성을 의뢰했다. 양미옥은 주석훈(김영대 분), 주석경(한지현 분)을 자신의 친자식처럼 소개하며 사진관 직원에게 자랑을 늘어놓기도.


양미옥은 사진이 완성되자 "이제야 완벽해졌다. 우리 가족"이라고 말하며 흐뭇해했다. 그때, 구호동(로건리, 박은석 분)이 양미옥을 찾아와 현장을 급습했다.


구호동은 양미옥에게 "회장님을 흠모라도 하시냐?"고 압박했고, 양미옥은 무릎을 꿇고 손을 싹싹 빌며 자신의 행동을 함구해달라고 애원했다. 양미옥은 "(주단태를) 사모한 죄 밖에 없다. 욕심 낸 적 없다"고 털어놨다.


구호동은 양미옥의 약점을 잡아 알고 있는 모든 정보를 말하라고 협박했다. 이에 구호동은 민설아(조수민 분)가 사망하던 날의 헤라팰리스 사진을 건네받고, 헤라상 위에 떨어진 민설아의 운동화를 확인했다. 민설아의 운동화는 자신이 선물했던 것. 이어 구호동은 민설아가 헤라팰리스에서 사망했다고 확신하며 사건의 진실에 한 발짝 다가섰다.


이날 양미옥의 이상행동이 단순히 주단태를 흠모한 이유 때문인지, 혹은 또 다른 반전이 있는 것인지 궁금증이 커졌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교육 전쟁을 담은 드라마로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hanappy@news1.kr

오늘의 실시간
BEST

news1
채널명
뉴스1
소개글
새로운 개념의 종합 뉴스통신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