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머니투데이

'故박지선' 비하한 BJ철구 두달만에 복귀…"돈 떨어져서 왔다"

머니투데이

철구 아프리카TV 방송 캡처

故박지선과 박미선 외모 비하 논란으로 방송을 중단했던 BJ철구가 돌아왔다.


철구는 지난 1일 자신의 아프리카 TV 채널을 켜고 "오랜만이다. 여러분들 반갑다. 2개월 만이다"라며 방송을 시작했다.


철구는 "오랜 만에 방송을 켜서 어색하다"며 "저도 멘탈이 센 편인데 멘탈이 나갔다. 여러분들이 잘못하셨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의 복귀를 반기지 않는 몇 시청자들을 향해 "꺼지라고요? 싫어요. 저는 계속 할 거예요"라고 방송 의지를 내비쳤다.


그러면서 "원래 BJ는 돈 떨어지면 온다. 절대 안접는다. 저는 돈 떨어져서 돌아온 게 맞다"고 밝혔다.


또 철구의 아내 외질혜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제 방에서 외질혜 언급은 하지말라. 전업주부가 됐으니까"라고 소식을 알렸다.


앞서 철구는 지난해 12월 생방송 도중 홍록기를 닮았다는 말에 "박지선은 꺼지세요"라고 답해 고인 모독이라는 비판을 받았다. 그러자 철구는 "박미선 말한거다"라며 또 다른 개그우먼 외모를 비하해 논란을 빚었다.


또 이에 대해 철구의 아내이자 BJ인 외질혜가 "주접 떨지 말라" "어차피 다시 잠잠해 질거다" "그래봤자 잘 먹고 잘산다" 등 부적절한 발언을 해 거센 질타를 받았다.


임현정 기자 lhjbora2@mt.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mt
채널명
머니투데이
소개글
투명하고 깨끗한 시장, 투자정보의 민주화를 목표로 앞으로 나아가는 머니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