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메트로신문사

'모던패밀리' 백일섭, 가정사 고백 "마음에 병 있었다"

메트로신문사

사진 = MBN '모던패밀리' 방송화면 캡처

'모던 패밀리' 백일섭이 가정사를 털어놨다.


10일 방송된 MBN '모던 패밀리'에서는 김형자의 집에 초대받은 백일섭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형자는 백일섭과의 친분으로 '모던 패밀리'에 전화 출연은 물론 게스트로 나서 그를 집으로 초대했다.


김형자는 백일섭의 취향대로 진수성찬을 차렸고, "그때가 좋았지"라며 첫 만남부터 에피소드, 졸혼까지 이야기했다.


백일섭은 "여자 혼자 사는 집에 단둘이 있는 것은 보기 좋지 않다"라며 장계현을 초대했다. 장계현은 "일섭 형님이 남자들에게 인기가 엄청 많았다"라며 "실제로도 잘 살지도 못하면서"라고 말끝을 흐렸다.


이어 백일섭은 "사실 난 가정적으로 불우했다"라며 운을 뗐다. 그는 "우리 엄마에 대한 숨겨진 이야기들이 많다. 예전에 (방송에서) 우리 아버지가 바람피워서 여러 엄마(세명)가 있다는 이야기만 했지, (친)엄마에 대한 이야기는 안했다. 아마 영원히 (입을) 닫을 거야"라고 말했다. 이어 "마음에 병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MBN '모던패밀리'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조윤 기자 joyun@metroseoul.co.kr

오늘의 실시간
BEST

metroseoul
채널명
메트로신문사
소개글
"메트로는 마음이 따뜻해지는 뉴스를 만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