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매일경제

‘다시 쓰는 차트쇼’ 가수 김민우, 아내와 사별한 사연.."큰 마음 먹고 나왔다"

‘다시 쓰는 차트쇼’ 가수 김민우가 아내와 사별한 사연을 전했다.


12일 방송된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에 가수 김민우가 출연했다.


이날 김민우는 "사실 큰 마음 먹고 나왔다. 재작년 이후 방송 출연을 안하려고 했다. 저랑 함께하던 동반자가 저보다 먼저 세상을 떠났다"고 고백했다.

매일경제

사진=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 캡처

이어 그는 "2017년 여름, 결혼한 지 9년 된 아내가 굉장히 생소한 병으로 병실에 입원한 지 일주일 밖에 안됐는데 세상을 떠났다. 9년이란 시간이 긴 줄 알았는데 이렇게 빨리 이별도 할 수 있는 인생이구나 싶어 충격도 많이 받았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김민우는 "남겨진 딸 민정이가 아홉 살 밖에 안됐던 시절이라 방송에 나가고 싶은 마음보다 가정의 중심에서 위기를 이기고 슬픔을 잘 이겨내야겠다 싶었다"고 했다.


이어 그는 먼저 떠난 아내를 향해 "사랑하는 해남 씨! 지금도 가끔씩 출퇴근하며 오고가는 길속에 당신 생각이 난다. 하지만 내가 그러기에는 아직 민정이와 함께해야 하는 시간이 많기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않았으면 한다. 우리 다시 만날 때까지 열심히 살게"라며 사랑한다는 고백과 함께 눈시울을 붉혔다. 


매경닷컴 MK스포츠 온라인 이슈팀 mksports@maekyung.com

오늘의 실시간
BEST

maekyung
채널명
매일경제
소개글
세계 수준의 고급 경제정보를 원하는 독자들에게 생생한 뉴스를 전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