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by 데일리

강동원 닮은 꼴? 방송 한 개로 팬카페 17만 회원 만든 훈남

참 훈훈하게 자랐다! 지승준은 누구?

사진 : KBS 2TV <날아라 슛돌이>

어린이들을 내세운 예능 프로그램은 지금뿐 아니라, 과거에도 큰 사랑을 받았다. 2005년도에 KBS 2TV에서 방영되었던 <날아라 슛돌이> 역시 그중 하나였다. 유치원생에서 초등학교에 저학년 사이의 아이들을 데리고 축구팀을 만들어 다른 어린이팀과 경기를 하게끔 했던 해당 프로그램은 당시 상당한 반향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그리고, 그중에서도 가장 주목을 받았던 어린이 선수가 바로 지승준이었다. 지승준은 <날아라 슛돌이> 종영 이후 십수 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도 근황을 궁금해하는 이들이 있을 정도로 화제의 인물이었다. 그렇다면 시간이 흘러 어느덧 20대 청년이 된 지승준은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지금부터 그의 근황을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강동원 닮은 꼴’로 화제

사진 : 인터넷 커뮤니티

지승준은 이미 <날아라 슛돌이>에 출연하기 이전부터 이른바 ‘어린이 얼짱’으로 유명세를 치렀다. 2000년대 초반, 청소년들 사이에서 유행하던 얼짱 문화가 어린이들에게까지 영향력을 뻗친 것이었다. 당시 지승준의 어머니인 윤효정 씨가 유명 인터넷 쇼핑몰인 ‘스타일스토리’를 운영하고 있다는 점 역시 지승준을 유명하게 만든 데에 한몫했다. 패션 센스가 뛰어난 윤효정 씨가 아들에게 멋진 옷을 입힌 채 찍은 사진을 미니홈피에 게시함으로써 지승준이 인기를 얻게 된 것이었다.

사진 : 지승준 팬카페 ‘쭌스토리’

‘어린이 강동원’으로 인터넷상에서 상당히 유명해진 지승준을 위해, 윤효정 씨는 아들의 팬카페를 직접 개설하기도 했다. 한때 지승준 팬카페인 ‘쭌스토리’의 회원 수가 17만 명에 육박했다고 하니, 그 인기가 얼마나 뜨거웠는지를 짐작해볼 수 있다.

<날아라 슛돌이>의 골키퍼로 활약

사진 : KBS 2TV <날아라 슛돌이>

2005년도 당시, 지승준을 <날아라 슛돌이>에 출연시키기 위해 제작진은 엄청나게 공을 들였다고 한다. 지승준의 부모님이 출연을 고사하자, 제작진이 집에 직접 찾아가 어머니 윤효정 씨를 긴 시간에 걸쳐 설득했다는 것이다. 이 같은 삼고초려 끝에 결국 지승준은 주말 황금시간대의 공중파 예능 프로그램에 얼굴을 비추게 되었다. 방송 출연은커녕, 그 흔한 화보 한 번 찍지 않고도 17만 명의 회원을 모은 인물이 다름 아닌 지승준이었으니, <날아라 슛돌이>의 화제성은 이미 보장된 것이나 마찬가지였다. 지승준과 더불어 다른 어린이 출연진들 역시 각자의 매력을 뽐내면서 해당 프로그램은 큰 성공을 거두게 되었다.

사진 : 인터넷 커뮤니티

방영 당시 지승준은 차분하고 조용한 성격으로 아이답지 않은 집중력을 발휘하여 골키퍼로 활약했다. 2006년도에는 독일 월드컵을 맞이하여 가수 동방신기 및 <날아라 슛돌이> 고정 출연진들과 함께 월드컵 현장에서 축구 경기를 관전하기도 했다.

유학행을 택한 이유?

사진 : 윤효정 SNS

<날아라 슛돌이>로 더욱 유명해진 지승준을 향해 정식 데뷔 제안이 쏟아졌음은 불 보듯 뻔한 일이었다. 하지만, <날아라 슛돌이> 종영 이후 지승준은 평범한 학생으로 돌아갔다. 비록 TV에는 출연하지 않았지만 윤효정 씨가 꾸준히 아들의 사진을 팬카페에 올려주었기에, 팬들은 지승준의 성장기를 멀리서나마 지켜볼 수 있었다.

사진 : 윤효정 SNS

이후 초등학교를 졸업한 지승준은 캐나다로 유학을 떠나게 된다. 윤효정 씨는 지승준의 유학 이후, 팬카페에 “사촌 누나, 형들도 가깝고 신나게 뛰어놀 만한 공원도 근거리에 있다. 승준이가 정말 신난 상태다. 건강한 청소년으로 자랄 수 있을 것 같다”라는 근황을 올리기도 했다. 그렇게 팬카페에 소식이 올라올 때마다 지승준의 근황이 연예 기사로 전해졌다. 하지만 지승준이 스무 살이 된 2017년, 윤효정 씨는 돌연 팬카페 폐쇄를 발표하고 나섰다. 아이가 성장하는 내내 쏟아졌던 관심이 부담스러웠던 것이다. 윤효정 씨는 이에 “어디서 뭘 하든지 건전한 정신과 몸을 가진 훌륭한 사람으로 제 몫을 다하며 살아갈 테니 마음으로 응원해달라”라는 마지막 말을 남겼다.

지승준의 근황은?

사진 :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팬카페 폐쇄 이듬해인 2018년도, 지승준이 다시 한번 대중의 입에 오르내리는 일이 일어났다. SBS의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던 류승수-윤혜원 부부 때문이었다. 알고 보니 류승수의 아내인 윤혜원이 지승준의 이모였던 것이다. 방송을 통해 해당 사실이 밝혀진 당일,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 지승준의 이름이 오르는 일도 벌어졌다.

사진 : 윤효정 SNS

이전만큼 자주는 아니지만, 어머니인 윤효정씨의 SNS를 통해 지승준의 근황을 간혹 만나볼 수 있다. 얼마 전에는 대학교 2학년을 맞이한 지승준의 이야기가 올라오기도 했다. 윤효정 씨는 어느덧 청년이 된 지승준의 사진과 함께 “맨날 놀기만 하나 싶어서 은근 걱정하면 성적도 곧잘 나오고, 한국에 들어왔을 때 시험 삼아 토익 쳐볼까 하더니 970점을 받아왔다. 알아서 잘하네”라는 은근한 아들 자랑을 곁들였다. 지승준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는 중이다.

사진 : 지승준 SNS

엄청난 화제성을 몰고 다녔음에도 결국 비 연예인의 삶을 택한 지승준. 그가 앞으로는 바라는 대로 평범한 20대 청년으로서 자유롭게 살 수 있기를 기원한다.

오늘의 실시간
BEST

daily
채널명
데일리
소개글
푸드, 패션&뷰티, 연애, 건강, 경제 등 신규 소식과 꿀팁을 빠르게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