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늘어난 식탐, 내 탓 아닌 ‘뇌 탓’” 유은정 <strong>서초</strong>좋은의원 원장
라이프리얼푸드
“늘어난 식탐, 내 탓 아닌 ‘뇌 탓’” 유은정 서초좋은의원 원장
그랬을까” 자책하며 시름시름 앓아가는 것도 다이어트 일상이다. 하지만 정신과전문의인 유은정 서초좋은의원 원장은 “식욕을 조절하지 못하는 것은 의지의 문제보다 뇌를 통한 감정의 문제”라고 강조했다. 칼로리만 따질 것이 아니라 자신의 마음부터 챙겨야 한다는 말이다. 특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