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미투 식었나… ‘성범죄자’ 폴란스키에 베니스 <strong>은사</strong>자상
핫이슈한국일보
미투 식었나… ‘성범죄자’ 폴란스키에 베니스 은사자상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도빌=EPA연합뉴스 ‘문제적 감독’ 로만 폴란스키(86)의 새 영화 ‘장교와 스파이’가 제76회 베니스국제영화제에서 은사자상을 받았다. 1978년 13세 소녀를 성폭행한 전력이 있는 폴란스키는 미국 법정에서 형이 선고되기 전 해외로 출국해 ‘도망자’ 꼬리표가 붙어 있다. 베니스영화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