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세계 유일의 명지대 <strong>바둑</strong>학과 폐과 위기 넘기를
트렌드중앙일보
세계 유일의 명지대 바둑학과 폐과 위기 넘기를
2001년 명지대 바둑학과가 배출한 첫 외국인 졸업생들이 재학생과 포즈를 취했다. [중앙포토] 고건 전 총리는 명지대 총장을 지낸 적이 있다. 어느날 그분이 불러 광화문 한 식당에 갔다. 바둑학과를 만들어야겠다고 말했다. 나는 깜짝 놀랐다. 바둑이 학문이 될 수 있을까. 아득한 역사를 지닌 바둑이니 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