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볼 보이에서 지원 스태프까지…오현규, 묵묵히 <strong>벤투호</strong>를 흡수했다
트렌드스포티비뉴스
볼 보이에서 지원 스태프까지…오현규, 묵묵히 벤투호를 흡수했다
사상 두 번째 원정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뤄낸 축구대표팀에는 27번째 선수가 있었다. 2022 카타르 월드컵을 예비 명단으로 간 공격수 오현규(21, 수원 삼성)였다. 오현규는 파울루 벤투 감독이 고심끝에 카타르 도하로 데려왔다. 부상으로 출전 여부가 불투명했던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대체자 가능성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