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골든글로브 ‘봉준호 돌풍’에는 통역사 샤론 최 있었다
컬처한국일보
골든글로브 ‘봉준호 돌풍’에는 통역사 샤론 최 있었다
표현하기도 했다. 미국 연예매체 더 할리우드 리포터가 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베벌리힐튼호텔에서 열린 제77회 골든글로브를 수상한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통역 최성재씨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유튜브 캡처 미국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봉 감독 특유의 달변과 유머를 ‘생생하게’ 살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