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대배우 <strong>최민식</strong>이 작품에 임하는 자세
핫이슈시사위크
대배우 최민식이 작품에 임하는 자세
배우 최민식이 영화 ‘파묘’로 돌아왔다. / 쇼박스 “배우의 얼굴로 담는 순간 모든 게 진짜가 되는 묘한 마법.” 장재현 감독이 영화 ‘파묘’로 협업한 배우 최민식을 두고 한 말이다. 어떤 역할을 맡아도 관객을 설득해 내고야 마는 35년 차 연기 베테랑 최민식은 이번에도 어김없이 자신이 맡은 배역 그 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