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이 차는 이제 제 겁니다" 뉴스 단 한 장면으로 스타된 기자들의 근황
자동차피클코
"이 차는 이제 제 겁니다" 뉴스 단 한 장면으로 스타된 기자들의 근황
MBC 기자협회장에 선출되며 MBC 동료 기자들이 질문을 더 많이, 잘 던질 수 있는 1년이 되도록 돕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죠. '김무성의 남자'로 알려진 전준영 기자 MBN 기자 시절, 당시 각종 커뮤니티에서 '훈남 기자'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2016년 김무성 바른 정당 의원을 인터뷰하는 장면 속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