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 보해사
  • 거창
  • 등산
  • 경남등산
안개도 名山을 지우지 못했다
여행월간산
안개도 名山을 지우지 못했다
가운데 웬만한 산은 명함도 내밀지 못한다. 보해산普海山(911.5m) 역시 잘 알려지지 않은 산이다. 하지만 최근 이웃한 금귀봉과 더불어 거창의 숨은 명산으로 각광받고 있다. 수려한 암릉 위로 일망무제의 시원한 절경이 펼쳐지는 산이다. 보해산 이름은 산 인근에 있었던 보해사라는 절에서 유래한다.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