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관검색어
이순신 ‘희생의 바다’ 품은 광양…불멸의 동백잎은 별빛처럼 영롱하고
테크동아일보
이순신 ‘희생의 바다’ 품은 광양…불멸의 동백잎은 별빛처럼 영롱하고
하늘에 바라옵건대 반드시 이 적을 섬멸하게 하여 주소서.” 삼도수군통제사 이순신은 목숨을 걸고 하늘에 맹세했다. 이어 일본 함대와 최후의 결전이 벌어졌다. 임진·정유 7년 전쟁의 최대 규모 결전이 광양만 바다에서 전개됐던 것이다. 해발 473m의 광양시 구봉산 전망대. 425년 전 바로 그때의 광양만 겨...